본문 바로가기
못받은돈 받는 방법

차용증 지급명령신청과 민사소송 어떻게 다를까

by 머니백투미 2022. 3. 28.

 

많은 분들이 차용증이나 각서 등을 쓰고 돈을 빌려주지만 돌려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돈을 빌려줄 때에는 가까운 친인척 친구, 지인, 가족에 등 정말 믿는 사람에게 빌려주곤 합니다. 하지만 구두로 돌려준다고 할 뿐 차용증이나 공증을 쓰지는 않는데요. 이럴 경우 추후 빌려준 돈을 받지 못할 때 구두로 한 계약을 기억나지 않는다며 돌려받지 못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차용증 지급명령신청 민사소송을 통해 돌려받을 수 있도록 조치를 취해야 한다고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차용증 지급명령신청과 민사소송을 고민하는 일이 늘어나고 있는 것도 마찬가지가 아닐까 싶습니다. 하지만 제대로 준비하지 않고 압박을 가했다가 오히려 어설픈 결과를 가지고 올 수 있습니다. 그런 만큼 꼼꼼하게 준비해서 대처를 할 수 있도록 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이를 복잡하게 할 것이 아니라 확실하게 진행할 수 있도록 이를 구분해서 알아둘 필요가 있습니다. 특히 함께 할 수 있는 방법에 대해서도 연구해보셔야 합니다.

차용증 지급명령신청과 민사소송을 진행하기 위해서는 AI 비대면 법률서비스 머니백과 함께 하는 게 좋습니다. 이 과정을 진행하는 데 있어 적절한 도움이 없다면 법적으로 많은 어려움을 겪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특히 법적으로 절차를 밟아감에 있어 예상치 못한 사건이 벌어질 수 있는 건 당연한 일입니다. 그런데 두 가지는 모두 회수가 가능하지만, 방법적인 면에서 다른 부분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를 비교해보고 신속하게 진행할 방법에 대해서 연구해보셔야 합니다.

차용증 지급명령신청부터 확인해볼까요? 이는 말 그대로 법원에 명령을 신청해달라고 요구하는 것을 말합니다. 보증금을 돌려받아야 하는 건 별다른 문제가 없는 주지의 사실입니다. 법적으로 별다른 문제가 없고 확실하게 돌려받아야 하는 당위성을 가지고 있다면 이를 회수할 수 있도록 법원이 대신 명령을 내려줍니다. 채권자가 신청하는 것으로 진행할 수 있으면 잘 확인한다면 그만큼 돌려받을 수 있는 부분이 많은 만큼 꼼꼼하게 알아보시는 게 좋습니다. 구체적으로는 물품대금이나 용역대가 등 정당하게 받아야 할 금액을 회수하는 것입니다.

머니백은 이러한 부분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폰을 활용한 지급명령절차 등을 대리할 수 있도록 해주고 있습니다. 증거가 될 수 있는 계약서나 입출금 내역, 문자 등을 올리기만 하면 담당 변호사를 통해 이를 빠르게 처리해서 민사소송 판결과 비슷한 효력을 가지고 있는 지급명령을 확정할 수 있습니다. 사실 보증금 규모가 크다면 변호사의 도움을 받아야 하지만 소규모 액수라고 한다면 많은 비용을 들이는 게 손해가 될 수 있습니다.

특히 차용증 지급명령을 받기 위해서는 신청서 작성부터 시작해서 관련 보정명령을 받을 수 있다 보니 혼자서 하기에도 버거운 게 사실입니다. 하지만 머니백을 이용하면 합리적인 가격대에서 이를 진행할 수 있다 보니 중요한 사항을 놓치지 않고 확인할 수 있습니다. 법원이 신청자의 청구가 유효하다고 판단된다면 이에 대한 결정문을 상대방의 주소로 송달하는 것으로 본격적인 절차를 밟을 수 있도록 합니다. 반면에 민사소송은 이러한 명령에도 상대방이 오히려 적반하장으로 나오게 된다면 진행할 수 있습니다.

다만 처음부터 소송을 진행하는 건 피하는 게 좋습니다. 아무래도 시간이 오래 걸리고 복잡성이 높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지급명령만 잘 진행한다면 민사소송과 비슷한 결과를 받을 수 있습니다. 상대방이 별다른 이의를 제기하기 어려운 만큼 강제 집행으로 자금을 확보할 수 있습니다. 필요하다면 강제로 추심을 받을 수 있는 만큼 채권액을 배당받는 데도 도움이 됩니다. 어떻게 해야 빠르게 회수가 가능한지 고민이 된다면 언제든지 확인해보시기 바랍니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