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지급명령성공사례5

지급명령신청방법 전문변호사와 함께 지키는 나의 돈 지금까지 살아오면서 누군가에게 돈을 빌려주기도 하고 전세보증금과 같은 마땅히 받아야 하는 돈을 받지 못하는 날들이 있는데요. 법적으로 처리하고 싶어도 보복을 당할까봐 혹은 아예 받지 못할까봐 말조차 꺼내지 못하는 분들도 있습니다 오늘 사례에도 나오는 것처럼 집의 계약이 끝났음에도 불구하고 돈을 받지 못하는 A씨의 상황을 직접 경험하면서 머니백의 도움을 많이 받으시기도 하는데요. 정확하게 어떤 상황인지 자세히 살펴볼까요? A씨는 작년에 살았던 집의 계약기간이 끝나고 어느덧 3개월이나 지났지만 집주인은 돈이 없다며 보증금을 돌려주지 않고 있습니다. A 씨는 계속 돈을 돌려달라고 전화와 문자를 하며 재촉해 봤지만 집주인은 조금만 더 기다려달라는 말만 반복할 뿐이었습니다. 더 이상 참을 수 없는 A씨는 집주인에.. 2022. 7. 26.
[머니백 유튜브] 프리랜서 지급명령 어디까지 가능할까? 팬데믹으로 인해 재택근무 프리랜서가 많아진 요즘, 각종 업체에서 받은 외주작업들로 바쁜 하루들을 보내고 있습니다. 하지만 회사에 소속된 것이 아닌 프리랜서로 일을 하다 보니 금전과 관련하여 얼굴 붉힐 일들이 많아지고 있는데요. 오늘은 프리랜서가 받지 못한 급여, 금전에 대하여 지급명령이 가능한지 함께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급하게 완료해야 하는 일에 대하여 외주 작업을 많이 맡기고 그로 인해 프리랜서들은 일을 할 수 있게 됩니다. 하지만 정산은 늦어지고 돈을 안 주는 사람들이 생각보다 많이 있습니다. 프리랜서가 일을 하고 돈을 받지 못하는 사례는 위와 같습니다. 하지만 이걸 따지다 보면 그 다음엔 일을 주지 않을 것 같아 따로 말은 하지 못할 때가 많은데요. 이 때 정당하게 지급명령을 통해 받을 수 있는.. 2022. 6. 17.
머니백에서 해결한 지급명령성공사례 친구나 가족 가까운 이들에게 돈을 빌려줄 수 있지만 제때 받지 못한다면 서로간 의가 상하게 되는데요. 누군가는 가장일 수도 있고 누군가에게는 꼭 필요한 돈일 수 있습니다. 따라서 빌려준 돈을 받지 못한다면 그에 따른 방법에 따라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좋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그동안 머니백에서 해결한 지급명령성공사례, 여러 차례 나누어 빌려준 돈을 받는 방법을 소개해드리겠습니다. 당사자들간의 금전소비대차 계약을 진행할 때, 돈을 한 번에 빌려주기도 하지만 여러 차례 나누어 빌려주는 경우도 있죠? 이럴 때 어떤 이자율로 계산해서 받을 돈을 계산해야 하는지 막막하게 됩니다. 더불어 계약을 할 때 지연이자율까지 함께 계약을 진행했다면 상황은 더욱 복잡해질 수 있습니다. 상황이 막막하다면 머니백과 함께 진행.. 2021. 11. 12.
머니백에서 해결한 지급명령사례 BEST 5 누군가에게 빌려주거나 받아야 할 돈을 받지 못한다면 마음이 조급해지고 일상생활까지 불안해지기 마련입니다. 혹여나 그 돈이 내 돈이 아니고 가족, 지인에게 빌린 돈으로 빌려준 것이라면.. 나로 인해 우리 가족 생계가 위험해지는 일이라면 더욱 문제가 되는 상황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연락조차 닿지 않아 받아야 할 돈을 받지 못한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머니백은 다양한 사례를 다루고 수천건의 지급명령을 해결하였습니다. 지금까지 머니백과 많은 분들이 지급명령을 진행하셨는데 그 중 이번 주 조회수가 가장 많았던 사례 5개를 선정하여 여러분께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혼자 끙끙 앓다가 머니백을 만나 빠른 시일 내에 지급명령확정이 된 머니백 지급명령성공사례 BEST 5 함께 만나보시죠. 01. 공사대금 지급명령성공.. 2021. 10. 29.
[대여금]채권자 사망 후에 지급명령신청 및 확정 성공사례 채권자 사망 후에 지급명령신청 성공 사례 ‘빚은 상속된다’라는 것은 다들 알고 있는 상식일 텐데요. 빚이 있는 사람이 사망하면 그 자녀에게 빚이 상속된다는 뜻입니다. 반대로 돈을 빌려준 사람이 사망하였다면, 빌려준 돈도 상속이 될까요? 물론 상속이 되고 부모가 돈을 빌려준 채권에 대해 청구할 권리가 생깁니다. 오늘은 실제 사례를 통해 채권자 사망 후의 지급명령신청 사례를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이모씨는 지인 유모씨에게 8000만원을 빌려주었습니다. 한 달만 쓰고 돌려준다고 차용증까지 작성을 하였는데요. 문제는 돈을 빌려준 이모씨가 사망하게 된 것입니다. 그 사이 유모씨는 돈을 갚지 않고 8개월 가량을 모른 척 했습니다. 그런데 이모씨의 아들은 아버지의 장례를 치르고 난 후 차용증을 발견했고, 이 돈을 받.. 2020. 11.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