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빌려준돈받는법5

'대여금'지급명령성공사례-다른사람의 계좌로 이체한 돈도 지급명령신청 할 수 있나요? 일반적으로 돈을 빌리고 빌려주는 대여금 사건은 돈을 빌려주는 채권자와 돈을 빌리는 채무자 두 당사자 사이에서 일어납니다. 그러나 예외적인 경우도 있습니다. 머니백 대여금 지급명령 사건을 보면, 돈을 빌려달라는 사람이 아닌 그 사람의 친구나 가족 등 다른 사람의 계좌나 혹은 다른 여러 경로 등으로 돈을 빌려준 경우가 매우 많습니다. 이럴 경우에도 돈을 받을 수 있는지 문의를 주시는 분들이 꽤 많습니다. ​ ​ ​ "친구의 친구 계좌로 돈을 빌려주고 못받았는데..받을 수 있을까요? 누구에게 청구를 해야하는거죠?" ​ ​ 대학생인 채권자 정씨는 평소 동기 박씨와 같은 오피스텔 위 아래 층에서 자취를 하며 친하게 지내는 사이였습니다. 어느날 박씨는 정씨에게 200만원 정도만 빌려줄 수 있냐고 하였습니다. 그러면.. 2021. 9. 16.
빌려준돈 지급명령신청 친하다고 빌려준 돈을 빨리 받으려면 요즘 온라인 방송매체를 보면 넓은 집에서 비싼 가전제품을 들여놓고 여유있는 삶을 즐기는 연예인들의 모습을 자주 접할 수가 있습니다. 연예인들이야 대중들의 관심을 받기 때문에 보다 일반 사람들에게 비해서 수입이 크기 때문에 그러한 경제적인 부를 과시하는 것이 이제는 이상하지 않은 상황입니다. 더욱이 단순히 연예인 혼자서 생활을 하는 장면만 나오는 것이 아니라 같은 연예인 부부 혹은 한쪽만 연예인인 부부가 어린 자녀들을 양육하는 것까지 낱낱이 방영을 해주는 시대이기 때문에 대부분의 평균적인 연봉을 받으며 생활하는 사람들은 그러한 예능 프로그램들을 보면서 상대적인 박탈감을 느끼게 마련입니다. 워낙 주변에서 누릴 것이 많고, 구입을 할만한 제품들도 많은 상황이기 때문에 과거의 부모세대들에 비해 현재의 젊은층들은.. 2021. 8. 11.
지급명령'대여금'성공사례-빌려준 내돈 못받아서 내가 신용불량자 되겠어요! 좋은마음으로 상대방에게 돈을 빌려주었지만 상대방이 잘 갚지않고 연락도 잘 받지 않는다면, 좋은일 하고도 내가 왜 스트레스를 받아야 하는지 돈을 빌려줬던 것이 매우 후회스러울 것입니다. 머니백 대여금 사건을 보면, 본인이 대출을 받아 상대방에게 그 돈을 빌려주었다가 제때 받지 못해, 대출상환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게되어 신용이 하락하고 급기야 신용불량자가 되는 사례가 꽤 많이 있습니다. ​ ​ ​ ​ 내가 왜 내돈때문에 스트레스받아 못살게는지경까지 감당해야하는거죠? ​ ​ 양씨는 세번의 대출을 받아 친한 선배인 박씨에게 500만원을 빌려주었습니다. 급한 병원비가 필요하다는 박씨의 말에, 수중에 돈이 없던 양씨는 대출이율이 높은곳에서 급하게 여러번의 대출을 받아 500만원을 구했습니다. 세 달 뒤에 대출이자.. 2021. 7. 6.
민사소송법 빌려준 돈을 받아야 할 상황이라면 과거에는 사람들이 자신의 이야기를 널리 알리거나 억울한 일을 사람들에게 전파하는 방법은 매우 제한적일 수밖에 없었습니다. 신문, 뉴스가 아니고서는 아무리 자신이 부당한 일을 당했어도 이를 바로잡기가 어려웠기 때문에 언론의 파워는 매우 높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그런데 이제는 인터넷 온라인 시대가 되었기 때문에 누구든 컴퓨터나 스마트폰만 있으면 쉽게 자신의 사연을 남들에게 알릴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러한 한 예로 빚투 고발을 인터넷으로 하는 일들이 많아지고 있습니다. 빚투라는 것은 과거 자신이 연예인 등 유명인사에게 직접 돈을 빌려주었거나 그의 가족에게 자금을 대여하였음에도 불구하고 이를 갚지 않고 있는 것을 사람들에게 폭로를 하는 것입니다. 개중에는 이미 민사소송법에 기한 대여금 청구소송을 진행하여 확.. 2021. 7. 3.
민사소송절차방법 이것만 알면 된다 “빌려준 돈을 1년 동안 갚지 않아요.” 시장에서 가게를 하는 김씨는 식당 사장 최씨에게 3천5백 만원을 빌려주었습니다. 최씨가 다른 식당을 내면서 부족한 금액이었는데요. 다행히도 최씨의 식당은 장사가 잘 되었고 매출도 엄청나다는 소문이 돌았습니다. 그러나 김씨에게는 돈을 언제 갚겠다는 말이 없는 것이었습니다. 김씨는 최씨를 만나서 빌려준돈을 갚으라고 했지만 장사를 방해한다며 오히려 문전박대를 당했습니다. 그렇게 지지부진하게 1년이라는 시간이 지나가고 말았는데요. 참고 참던 김씨는 이제 돈을 받아내야겠다고 결심했습니다. 변호사와 상담을 하고 민사소송을 진행하려고 했지만, 그 절차가 복잡하고 비용도 만만치 않아 고민했습니다. 그 동안 받지 못한 원금과 이자까지 민사소송을 통해 받아낼 수 있을지 걱정인데요... 2021. 2. 10.